fbpx
  • 장바구니에 상품이 없습니다.
cart chevron-down close-disc
:

일과 가정생활을 분리하라는 조언은 물리적인 면에 집중한다. 침대에서 일하지 마라, 책상에서 점심 먹지 마라, 같은 식이다. 하지만 온라인 생활은 어떨까 ? 일거리가 부족하고 어디서든 일할 수 있는 기술력을 갖춘 창의적인 산업에서 일하는 사람들에게, 전원을 끄고 싶다는 욕구는 “항상 켜있어야 한다”는 압박에 짓눌리기 마련이다. 늘 의견을 제시하고, 연결되어 있으며, 해당 산업의 열망에 부합하도록 라이프스타일을 유지해야 한다. 헤티 오브라이언이 전 세계적 봉쇄로 유례없이 일과 개인 생활의 경계가 모호해진 현실 이면에 숨겨진 로그아웃하지 않는 데 따른 비용 문제를 고찰한다. 

This story appears in a print issue of Kinfolk. You’re welcome to read this story for free or subscribe to enjoy unlimited access.

Subscribe Login/Register

kinfolk.kr은 사용자의 요구에 맞춘 웹사이트 구조화, 웹사이트 트래픽 분석 및 맞춤형 광고 노출을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자사쿠키 정책을 참고하십시오. kinfolk.kr을 계속 사용하시려면 "동의하기"를 눌러 진행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