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 장바구니에 상품이 없습니다.
cart chevron-down close-disc
:
  • Arts & Culture

정정

그럴싸한 데이터에 속지 말 것

Words by Daphnée Denis. Photograph by Casper Sejersen for Kvadrat/Raf Simons.

 

황새가 우리에게 아기를 데려다 준다는 전설이 있다. 그런데 숫자가 이를 입증한다. 2000년 영국의 수학 교수 로버트 매튜스는 유럽 17개국의 출산율과 그 국가들에 둥지를 튼 황새의 숫자에 상관관계가 있음을 발견했다. 그저 단순한 우연이었을까? 아, 물론, 그렇다! 매튜스 교수의 의도는 학생들에게 상관관계와 인과관계를 동일시하는 것이 얼마나 위험한지 보여주려는 것이었다. 그러나 그가 도출한 결과를 오해하는 경우에는, 비록 매우 설득력이 없긴 하지만, 실제로 황새가 인간의 아기를 세상에 데려오지 않을 확률은 125분의 1밖에 되지 않는다는 주장을 하고 나설 사람이 있을 수도 있다. 유럽에서 황새의

This story appears in a print issue of Kinfolk. You’re welcome to read this story for free or subscribe to enjoy unlimited access.

Subscribe Login/Register

kinfolk.kr은 사용자의 요구에 맞춘 웹사이트 구조화, 웹사이트 트래픽 분석 및 맞춤형 광고 노출을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자사쿠키 정책을 참고하십시오. kinfolk.kr을 계속 사용하시려면 "동의하기"를 눌러 진행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