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 장바구니에 상품이 없습니다.
cart chevron-down close-disc
:
  • Interiors

지난 밤

디자인 딜러 마이클 바고는 저녁 시간을 어떻게 보낼까?

Words by Bella Gladman. Photograph by Valerie Chiang.

마이클 바고는 집의 가치를 아는 사람이다. 유행을 선도하는 그의 고객(배우이자 패션 브랜드 더 로우The Row의 공동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메리 케이트 올슨)과 대중의 취향에 영향을 주는  인스타그램으로 유명세를 탄 바고는 자신의 업타운 뉴욕 아파트를 클래식한 디자인의 가구로 채우고, 집으로 찾아오는 고객에게 판매하기도 한다.

어젯밤은 어떻게 보내셨나요?

This story appears in a print issue of Kinfolk. You’re welcome to read this story for free or subscribe to enjoy unlimited access.

Subscribe Login/Register

kinfolk.kr은 사용자의 요구에 맞춘 웹사이트 구조화, 웹사이트 트래픽 분석 및 맞춤형 광고 노출을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자사쿠키 정책을 참고하십시오. kinfolk.kr을 계속 사용하시려면 "동의하기"를 눌러 진행하십시오.